‘CES 2019’ 주목받은 삼성 제품은

입력 : ㅣ 수정 : 2019-01-11 11:1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세계 최대 정보기술(IT) 전시회 ‘CES 2019’에서 삼성전자가 혁신적인 제품들을 선보였다. 삼성전자는 CES 전시를 통해 로봇, 8K OLED TV 보편화 시대가 더 가까워졌음을 알렸다. 아래는 삼성전자가 제공한 CES 2019 현장 사진.


삼성전자 QLED 8K TV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삼성전자 QLED 8K TV

삼성전자 전시관에 방문한 관람객들이 ‘QLED 8K TV’ 앞에 모여 선명한 화질을 감상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CES 2019’에서 QLED 8K TV 98형을 처음으로 공개했다.

삼성전자 더프레임 TV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삼성전자 더프레임 TV

삼성전자 전시관에 방문한 관람객들이 ‘더 프레임 TV’로 명화를 감상하고 있다. 더 프레임은 평소 TV를 시청하지 않을 때 꺼져있는 제품의 검은 화면 대신 미술 작품을 액자처럼 보여준다.

삼성전자 마이크로 LED 스크린 더월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삼성전자 마이크로 LED 스크린 더월

삼성전자 전시관에 방문한 관람객들이 219형의 대형 크기에 생생한 화질을 자랑하는 마이크로 LED 스크린 ‘더 월’을 보고 있다. 삼성전자는 수목 공원에 온 것 같은 현장감을 느낄 정도로 생생한 화질을 구현한다고 설명했다.

삼성전자 의류관리기 에어드레서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삼성전자 의류관리기 에어드레서

삼성전자 전시관에 방문한 관람객이 의류관리기 ‘에어드레서’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에어드레서는 에어, 스팀, 건조, 청정 4단계 방식을 적용한 의류청정기다.

삼성전자 실버세대 건강관리 로봇 삼성봇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삼성전자 실버세대 건강관리 로봇 삼성봇

삼성전자가 ‘삼성봇 케어’ 시연을 하고 있다. ‘삼성봇 케어’는 실버 세대의 건강과 생활 전반을 종합적으로 관리해준다. 사용자의 혈압, 심박, 호흡, 수면 상태를 측정하는 등 건강 상태를 지속적으로 확인하고, 복약 시간과 방법에 맞춰 약을 먹었는지도 관리해 준다.


삼성전자 보행보조 웨어러블 GEMS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삼성전자 보행보조 웨어러블 GEMS

삼성전자 전시관에 방문한 관람객들이 웨어러블 보행 보조 로봇 ‘GEMS’ 시연을 보고 있다. ‘GEMS’은 근력저하, 질환, 상해 등으로 인해 보행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사람들의 재활 뿐 아니라 일상 생활에서의 거동을 도와주는 헬스케어 로봇이다.

삼성전자 셀룰러 기반 차량 통신 기술 케이스 데모.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삼성전자 셀룰러 기반 차량 통신 기술 케이스 데모.

삼성전자 전시관에 방문한 관람객들이 셀룰러 기반의 차량 통신 기술 유저 케이스의 데모를 보고 있다.

삼성전자 스페이스 모니터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삼성전자 스페이스 모니터

한 관람객이 ‘스페이스 모니터’를 살펴보고 있다. 사용자가 책상에 제품을 고정시킨 뒤 벽에 밀착시켜 놓거나 앞으로 끌어 당겨 쓰는 등 자유로운 배치가 가능해 기존 모니터 대비 약 40% 이상 공간 효율이 높아져 업무 생산성 향상에도 도움을 준다고 삼성전자는 설명했다.

홍희경 기자 salo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