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일환 성대 로스쿨 교수, 한국헌법학회 회장 취임

입력 : ㅣ 수정 : 2019-12-06 20:0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7대 회장에 임지봉 서강대 로스쿨 교수 선출
26대 한국헌법학회 회장으로 6일 취임한 김일환(오른쪽) 성균관대 교수와 이날 27대 회장으로 선출된 임지봉 서강대 교수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26대 한국헌법학회 회장으로 6일 취임한 김일환(오른쪽) 성균관대 교수와 이날 27대 회장으로 선출된 임지봉 서강대 교수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김일환 성균관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가 6일 제26대 한국헌법학회 회장으로 취임했다. 김 교수는 헌법학 관련 최고 권위 학술단체인 헌법학회를 2020년부터 이끈다.


김 신임회장은 성균관대 법학과를 졸업하고, 같은 대학에서 석사 학위를 받은 뒤 독일 만하임대에서 법학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감사원 정책자문위원회 위원, 법무부 헌법자문위원회 위원을 지냈고 현재 대통령 소속 개인정보보호위원회 위원으로 활동 중이다.

헌법학회는 또 이날 서울 서소문 법학전문대학원협의회에서 정기총회를 열고 임지봉 서강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를 2021년 임기인 27대 회장으로 선출했다. 참여연대 사법감시센터 소장, 한국입법학회 회장인 임 교수는 이 학회 부회장직을 맡고 있다.

임 교수는 “국내적으로 헌법재판소, 법원과 검찰, 국회, 행정부 등 국가기관들과 헌법학회 간 연결성을 강화하여 학회의 활동 역량을 강화하고 위상을 높이겠다”고 약속했다.

홍희경 기자 salo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